UPDATED. 2024-05-24 20:25 (금)
네오바이오텍 장애인 예술단, 원주치매안심센터서 공연
상태바
네오바이오텍 장애인 예술단, 원주치매안심센터서 공연
  • 최윤주 기자
  • 승인 2024.04.03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가치와 책임 실천하는 ESG 경영
공정·동등한 사회 만들어가는 중요한 역할 견인

 

네오바이오텍 장애인 예술단은 지난 3월 원주치매안심센터에서 공연을 펼쳤다. 사진=네오바이오텍

 

㈜네오바이오텍(대표 허영구, 이하 네오) 장애인 예술단은 지난 3월 원주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해 센터 이용자를 위한 공연을 펼쳤다.

“네오 네오 네오 하세요~”라는 네오의 로고송으로 시작된 공연은 표거연 단원의 바이올린 연주를 비롯해 플륫과 첼로 연주, 합창으로 40여 분간 선보였다. 예술단은 그동안 무료급식소, 경로당, 도서관 등을 찾아 공연을 펼치며 활발한 활동을 해 오고 있다.

네오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2023년 장애인 예술단을 창단했으며, 다양한 공연과 작품 전시를 통해 장애인 고용 환경과 인식 개선에 앞장서고 있다. 중증 지적장애인 5명으로 구성된 장애인 예술단을 네오가 직접 고용의 형태로 운영하고 있으며, 장애인고용공단 강원지사와의 협업을 통해 창단된 강원도 최초의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장애인 예술단을 맡고 있는 장혜선 단장은 “장애인 고용은 단순히 경제적 필요성을 넘어서는 것이며, 단원들이 자신의 재능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예술인의 꿈을 키우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인정받는 매우 뜻깊은 일이다”라며 네오의 장애인 예술단 운영이 공정하고 동등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을 밝혔다.

장애인 예술단은 장애에 대한 편견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오는 5월 말에는 ‘우리가 바라는 건 연민이 아니라 기회입니다’라는 주제의 연극 공연(원주문화재단 후원, 장애인고용공단 강원지부)을 앞두고 작품 제작과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네오는 앞으로도 장애인 예술단 지원을 통해 모든 사회 구성원이 자신의 가능성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다양성과 포용성이 인정되는 사회를 만들어 나갈 것이며, 이러한 노력이 고용의 평등을 실현하고 사회적으로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