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00:38 (목)
덴올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nal Inside’ 호평···신규 콘텐츠 확대
상태바
덴올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nal Inside’ 호평···신규 콘텐츠 확대
  • 최윤주 기자
  • 승인 2024.02.22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잡한 논문 핵심만 뽑아 정리
박창주 교수 논문 리뷰, 누적 조회수 3만회 돌파
22일 박휘웅 원장·3월 14일 박찬진 교수 논문 리뷰 업로드

 

덴올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rnal Inside'가 조회수가 신규 콘텐츠를 확대한다. 사진=덴올

치과 포털 덴올이 2024년 새롭게 선보인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rnal Inside'가 누적 조회수 3만회를 돌파하며 치과 임상의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덴올은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rnal Inside'가 조회수가 예상치를 웃돌며 인기를 모아 신규 콘텐츠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Journal Inside는 분량 많고 복잡한 내용의 논문을 핵심만 짚어 요약하는 방식으로 구성된 논문 리뷰 프로그램이다. 기존 논문 리뷰 프로그램과 달리, 논문의 핵심을 내용을 6분 내외로 간결하게 요약해 몰입도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21일 기준 Journal Inside에는 박창주(한양대병원 치과 구강악안면외과) 교수의 ‘Coating of a Sand-Blasted and Acid-Etched Implant Surface with a pH-Bu ering Agent after Vacuum-UV Photofunctionalization’ 및 ‘Bony Window Repositioning Without Using a Barrier Membrane in the Lateral Approach for Maxillary Sinus Bone Grafts: Clinical and Radiologic Results at 6 Months’ 등 2편의 논문 리뷰가 업로드돼 있다. 해당 방송은 누적 조회수 3만회를 돌파했다.   

 

덴올 논문 리뷰 프로그램 'Journal Inside'가 조회수가 신규 콘텐츠를 확대한다. 

Journal Inside 신규 콘텐츠는 22일과 3월 14일 업로드된다. 

먼저 2월 22일에는 박휘웅(서울에이스치과) 원장의 'Implant failures and age at the time of surgery: A retrospective study on implant treatment in 2915 partially edentulous jaws' 논문 리뷰 내용을 업로드한다. 
해당 논문은 2019년 COIR에 발표된 것으로 스웨덴 브레네막(Branemark) 클리닉에서 30년 이상의 기간 치료한 부분무치악 임플란트 환자를 추적해 임플란트 수술 당시 나이와 장기적인 실패율과의 관계를 연구한 내용이다.

3월 14일에는 박찬진(강릉원주대치과병원) 교수가 연자로 나서 'Axial displacements in external and internal implant-abutment connection'을 리뷰한다. 
이 논문은 박찬진 교수가 직접 저자로 참여한 논문으로, External-Internal system의 외형 차이에 기반해 반복된 하중에 의해 임상 시술 중 변형 발생과 이를 감안한 임상 적용 필요성에 관해 설명한다.

박휘웅 원장과 박찬진 교수는 임상 경험이 풍부하고 학술적 지식도 검증된 연자들인 만큼 Journal Inside를 통해 정확하고 핵심적인 양질의 정보를 전달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덴올 관계자는 “Journal Inside는 임상 논문의 핵심 내용을 빠르고 간결하게 전달하는 프로그램으로, 논문을 직접 찾아서 읽을 시간이 적은 개원의들에게 논문을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면서 “저자 직강부터 치과대학 및 단체와의 협업, 해외 유명 논문 소개까지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니, 프로그램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Journal Inside의 모든 회차는 치과 종합포털 덴올(https://www.denall.com/program?id=54)를 통해 무료로 시청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